베리타스
Reporter : 이지수

tak

가수 영탁, 의료진 방호복 및 취약계층 위해 1억 기부Mar 04, 2021 12:21 PM KST

K-POP 팬덤 플랫폼 덕킹과 굿네이버스가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 활동을 벌였다. 가수 영탁의 이름으로 기부된 1억원은 의료진에 방호 용품 지원 및 코로나 취약계층에 생필품을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rain

성소수자 축복기도 이동환 목사 항소심 재판 연기Mar 03, 2021 10:17 PM KST

지난 2019년 인천퀴어축제에서 축복식을 집례해 교단법을 위반한 혐의로 지난해 10월 기독교대한감리회(기감) 경기연회에서 정직 2년 처분을 받았던 이동환 목사(대한기독교감리회)에 대한 항소심 첫 재판이 또 연기됐다.

anna_02

"시위대를 쏘지 마세요" 무릎 꿇은 가톨릭 수녀Mar 03, 2021 08:08 AM KST

쿠데타를 일으킨 미얀마 군부의 시위대를 향한 무차별적 무력 사용이 국제 사회적으로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시위대에 사격을 하지 말아달라며 눈물로 호소한 한 가톨릭 수녀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chongshin_02

기윤실 "총신대 운영에 여성 참여, 문제 없어"Mar 02, 2021 10:36 PM KST

(사)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하 기윤실)이 "총신대와 합동총회는 교육부의 여성 이사 선임을 성별에 관계 없이 유능하고 신실한 일꾼들을 학교 운영에 참여시키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2일 발표했다.

"위안부는 자발적 매춘부 주장은, 역사 왜곡"Mar 02, 2021 04:55 PM KST

3.1절을 맞이해 일본 종군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배상 문제가 아직도 한일간의 중요한 이슈가 되고 있다. 지난 2월 '전시 일본군 위안부는 강제 동원된 성노예가 아닌 자발적 매춘부였다'고 주장한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 마크 램지어(J. Mark Ramseyer)에 대해 미 학계, 미의원 및 미 한인단체 등의 비난 목소리가 점점 커지고 있다. 미 한인단체는 16일(현지 시각) 기자회견을 열어 그의 교수직 사임을 요구했다.

ncck

교회협, 3.1운동 102주년 성명 발표Feb 26, 2021 07:37 PM KST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이홍정 목사, 이하 NCCK)가 26일 3.1운동 102주년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kiyoonsil

코로나19 이후 개신교 시민성의 위기 극복하려면Feb 26, 2021 08:54 AM KST

코로나19 이후 산발적으로 또는 대규모 집단감염을 일으킨 개신교회에 대한 사회적 시선이 곱지 못합니다. 방역수칙을 어겨가면서 신앙의 자유를 명분으로 종교적 이기심을 채우는 행태는 스스로 혐오의 대상이 되는 길을 재촉하고 있는데요. 이제 사람들은 자연스럽게 개신교에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할 때마다 "개독이 개독했다"고 조롱하고 있기까지 합니다. 문제의 원인을 시민성의 위기에서 찾은 글이 있어서 소개합니다.

NCCK

NCCK, "미얀마 군부, 아웅산 수치 즉각 석방하라"Feb 25, 2021 03:14 PM KST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이홍정 목사, 이하 NCCK)가 24일 '미얀마 민주화를 위해 기도와 연대를 간절히 요청드립니다'라는 제목의 호소문을 발표했습니다. 이 호소문에서 NCCK는 미얀마 군부를 향해 미얀마 민주화 운동의 상징적 인물인 아웅산 수치를 즉각 석방하라고도 촉구했는데요. 관련 소식입니다.

sonbongho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 "이웃에 폐끼치며 현장예배? 본질 벗어나"Feb 23, 2021 03:31 PM KST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가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이웃에 피해를 주면서까지 현장예배를 고수하는 교회의 입장에 "예배를 하는 근본적 목적은 없고 형식만 주장하는 것"이라고 일갈했다.

jtbc_0929

낙태문제...허락된 생명인가? 허락된 사랑인가?Feb 23, 2021 10:15 AM KST

요즘 낙태문제가 생명문제로 비화되어 논란이 뜨겁다. 가톨릭이나 개신교회나 할 것 없이 낙태문제는 곧잘 태아의 생명권 담론으로 이어지고 있고 대항담론으로 여성의 자기결정권이 등장해 힘겨루기를 하는 모양새다. 낙태문제를 추상적인 생명 이슈 보다 현실적인 섹스문제로 접근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kwangju

'1인 병실' 논란 광주안디옥교회 박영우 목사의 해명Feb 22, 2021 08:54 PM KST

집단감염 사태를 일으킨 광주안디옥교회 박영우 목사가 1인 병실을 고집해 목회자 특권 의식 논란을 불러일으킨 데에 뒤늦게 해명에 나섰다. 이 교회에서는 지난 1월 25일 한 교인이 확진 판정을 받은 후 관련 확진자가 140명을 넘어섰다. 박 목사 역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prok

예장통합 신정호 총회장, 세계선교주일 목회서신 발표Feb 22, 2021 02:02 PM KST

예장통합 신정호 총회장이 21일 총회 세계선교주일을 맞아 목회서신을 발표했다. 이 서신에서 신 총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선교 활동이 위축되지 않도록 총회를 중심으로 "멈추지 않는 하나님의 선교(Missio Dei)"를 위해 모든 교회가 협력해 줄 것을 기대했다.

no

한국성서대, 노원구청과 '노원평생시민대학' 협약식 체결Feb 20, 2021 03:03 PM KST

한국성서대학교(총장 강우정)과 노원구(오승록 구청장)가 최근 '노원평생시민대학 관‧학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에는 성서대학을 비롯해 관내에 소재하고 있는 7개 대학이 함께 구청 소강당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kwon

권수경 교수, 포스트 코로나…고통의 신학적 의미는?Feb 20, 2021 12:10 PM KST

권수경 교수(고려신학대학원)가 19일 미래교회포럼 발제자로 나서 코로나19 이후 고통의 신학적 의미에 대해 논해 주목을 받았습니다. 이날 권수경 교수(고려신학대학원)가 '고통의 신학적 이해'라는 제목으로 첫 발제를 했습니다. 관련 소식입니다.

ansan

이슬람 관련 시설 집단감염 발생...총 40명Feb 18, 2021 09:54 AM KST

이슬람 관련 시설에서 집단감염이 나왔다. 17일 현재 3곳의 이슬람 관련 시설에서 총 40명의 감염자가 발생했다고 방역당국은 전했다.

오피니언

기고

[김경재 특별기고] 민중의 친구 백기완님을 보내며

"노동자와 농민 도시빈민 등 민중을 진심으로 이해했고 함께했던 백기완님의 장례식이 2021년 2월 19일 마쳤다. 장례식은 선생의 삶에 어울리게 전통적 한국 장례법을 ..

많이 본 기사

"정인이 양부모 목사 아들 딸이라고 더 욕하는데..."

끔찍한 아동학대 피해를 입은 정인이 사건에 대한 국민적 공분이 일고 있는 가운데 정인이 양부모가 목사의 자제들인 것으로 알려지자 비난 여론이 들